본문 바로가기

시부야

(4)
[2012 일본여행] 일본 오락실 탐방 - 토쿄 오락실 위치정리편 2012년 11월 둘째주, 다녀왔던 일본여행에서 토쿄 이곳저곳을 찾아다니며 들린 오락실의 위치를 정리해봤습니다. 이 내용이 토쿄의 유명 오락실들을 모두 섭렵한건지는 자신이 없습니다만 혹 나중에 토쿄 여행을 가시는 분중에 여행가는곳 근처에서 오락실을 찾아보고 싶다고 하시는 분들이 계시면 참고가 될수있을것 같습니다. 1. 이케부쿠로 1) 타이토 스테이션 이케부쿠로 로사점 여기는 메달게임,슬롯머신류 게임 외에 일반 아케이드게임의 비중은 약간 낮아보였습니다. 리듬게임도 유비트,사운드볼텍스 외에는 없었던것 같았습니다. 2) 아도아즈 이케부쿠로 서쪽출구점 이쪽은 리듬게임 라인업은 거의다 있었던것 같았습니다. 1번 2번 위치는 일반적인 관광코스 밟으면 거의 갈곳은 아니지만 이쪽 위에 숙박업소가 밀집되어 있는걸로 보였..
[2012 일본여행] 일본 오락실 탐방 - 고전게임편 (2) 2012/11/16 - [2012 일본여행] 일본 오락실 탐방 - 고전게임편 (1) 앞 포스팅에서 이어집니다. 이어서 가본곳은 시부야역 인근의 "시부야회관" 이란 곳입니다. 가는 길은 위와 같습니다. 보통 시부야쪽으로 여행가는 분들이 반드시 거치는 그 사람 열라많이 지나가는 건널목에서 가까운 위치에 있으므로 찾기는 어렵지 않을 것입니다. 여기의 특징은 오래된 게임은 50엔으로 플레이할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앞 포스팅에서 소개한 곳이나 이 뒤에 소개할 아키하바라 쪽 모두 공통된 사항이지만 아무리 오래된 게임이라도 알짤없이 1판에 100엔 받아먹는것과는 다른 부분이라 할수 있습니다. 고전게임 뿐만 아니라 최신게임도 돌아가고 있습니다 (이쪽은 물론 100엔) 다만 여기에는 특이할만한 게임은 많이 찾지 못했습니..
[2012 일본여행] 2012년 가을, 일본여행기 작년에 일본여행을 간후 비용 문제로 인해 더 이상 가지 않겠다고 마음먹었었습니다만, 이번에 이런저런 루트를 통해 꽤나 저렴하게 갈수 있는 기회를 얻어서 한번 더 갔다오게 되었습니다. (그 기회라는 것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에 관해서는 외부에 공개하기 껄끄러운 부분이 있으므로 자세한 내용은 생략하겠습니다) 대신 워낙 갑작스럽게 정해진 것이라 말그대로 정말 후다닥 다녀온것 같습니다. 어느정도냐 하면 카메라도 제대로 못챙기고 모든 사진을 폰카로 해결했을 정도니깐요...T.T 이번 여행은 기간도 짧고 해서 목적을 토쿄의 유명 전자상가들을 다 둘러보는 것과 유명 오락실(특히 고전게임/리듬게임 위주) 를 다 둘러보는 두가지 목적의 테마여행으로 잡았습니다. 해당 테마의 자세한 여행기에 관해서는 관해서는 이 포스팅 아래..
2011년 여름, 일본여행기 ~ 2일차 : 시부야 -> 에비스 -> 숙소 4. 시부야를 거닐다. 아키하바라를 떠나서 이동한 곳은, 원래 어제 일정에 갈려고 했다가 미루어진 시부야 였습니다. 시부야역 앞에 나와서 처음 눈에 들어온 것은 유명한 충견 하치코 상... ...이 아니고 이 갤럭시 S2 광고판이었습니다. “당신의 손가락은 하치코처럼 인내가 강하지 않을 것이다.” 라고 적혀있습니다. 그리고 우연인지 의도적인지는 모르겠지만 이렇게 하치코의 시선이 바라보는 곳에 광고판이 설치되어 있었습니다. 여러가지 의미로 인상적인 광고였습니다. 그리고 그 앞에 보이는 것이 사람 열라 많이 지나간다는 교차로 건널목... 보시는 대로 사람 많더군요…참고로 이날은 평일이었습니다. 그럼 주말은 얼마나 많다는 건지… 맞은편 별다방 2층에 올라가서 바라본 건널목. 타이밍을 잘못잡아서 이미 사람들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