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서는 제가 가지고 있는 레어한 초소형 마우스를 소개해보겠습니다.

딱히 컬렉션을 하는 것은 아니지만 이전부터 작은 노트북과 함께 휴대하기 위한 용도로 작은 마우스를 이것저것 찾다 보니까 이렇게 모이게 된 것 같네요.











1. 엘레컴 M-PURLRD


이걸 구한 건 2003~2004년도 였던것으로 기억하고

당연히 지금은 구할 수 없는 옛날 제품입니다.

직접 구입한 건 아니고 중고로 노트북을 샀을때 판매하신 분이 덤으로 준걸 지금까지 가지고 있습니다.

제가 가지고 있는 마우스 중에서 가장 오래된 건데 용하게도 아직까지 잘 작동됩니다.

내부가 보이는 반투명 재질에 연결이 되면 불이 들어와서 지금 봐도 괜찮은 디자인입니다.


다만 휠 기능이 없는게 옥의 티네요. 

실사용을 제대로 하지 못한 가장 큰 이유입니다.










2. 산와 MA-BTBL27R


이건 2016년인가 17년인가 일본 여행 갔을때 구입했습니다.

일본업체 제품이며 블루투스로 연결되는 무선방식 마우스입니다.


이 제품은 구입하고 나서 실사용하다가 불편한 점들이 있어서 지금은 안쓰고 그냥 소장만 하고 있는데

먼저 마우스 클릭 버튼이 누를 때 힘을 많이 줘야 하는 느낌이라 클릭 조작을 많이 하다 보면 불편함을 느꼈고

마우스를 잠시 사용 안하면 절전모드에 들어가고 다시 마우스 조작하면 절전모드에서 빠져나오는데

이 절전모드에서 빠져나오는 시간이 쓰기 불편할 정도로 너무 오래 걸리는 느낌이었습니다.

건전지도 생각보다 빨리 소모되는 것 같고요.


그래서 아쉽지만 좋은 평가는 줄 수 없을것 같네요











3. MCO SRM-MA01


이건 2018년때 일본 여행 갔을때 구입한 제품입니다.

마찬가지로 일본업체 제품이며 유선방식의 마우스이지만 USB케이블을 분리할 수 있는것이 특징입니다.

그래서 릴 방식의 기본 케이블이 마음에 안들면 다른걸로 교체할 수도 있습니다.

사용감이나 클릭감은 여기 소개한 세 가지 제품 중에 가장 좋았고

한가지 단점이라면 마우스 휠 버튼이 깊숙하게 들어간 구조로 되어있어서 가운데 버튼을 누르기가 좀 불편했습니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마우스 실사용하는데 가운데 버튼을 누를 일이 별로 없어서 그리 크게 불편함을 느끼지는 않는것 같습니다.

지금은 이 제품을 휴대용으로 실사용하고 있는 중입니다.



Posted by LOA

댓글을 달아 주세요